주요 콘텐츠로 건너 뛰기 바닥 글로 건너 뛰기

꿀벌의 옥상 서식지 조성

컬리어스는 226 평방 마일 규모의 정원을 수분시킨 150만 마리의 꿀벌을 입양했습니다.


꿀벌의 옥상 서식지 조성

UN은 2018년부터 세계 꿀벌의 날을 지정하여 꿀벌과 양봉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있습니다. 꿀벌은 꽃의 수분을 촉진하는 중요한 매개체일 뿐만 아니라 환경 보전 및 기후 변화 완화에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곤충입니다.

컬리어스는 여러 국가의 건물 옥상을 꿀벌 수분 정원으로 바꾸고 있습니다. 폴란드의 경우 바르샤바의 Spark C and Zebra, 그단스크의 C200, 브로츠와프의 Dominikański와 같은 건물 옥상에 벌집을 도입했습니다. 이를 위해 북미 전역의 19개 건물에 벌집을 설치한 경력을 지니고 있는 도시 양봉 전문기업인 Alvéole과 협력을 체결한 것은 놀라운 성과입니다. 컬리어스는 226제곱마일의 정원의 자연 수분을 위해 150만 마리의 꿀벌을 도입했습니다. 이러한 노력의 결실로 900파운드(3,000병)의 꿀을 수확하여 로컬 푸드 뱅크에 기부한 후, 판매했습니다.

컬리어스의 큰 장점은 입주 기업과 소통하고 협력하여 의미 있는 지속 가능성 이니셔티브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한다는 것입니다. 이 프로젝트의 성공은 270명 이상의 컬리어스 전문가와 입주 기업이 참여한 노력의 결과입니다. 또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입주 기업을 대상으로 생태계에 미치는 꿀벌의 중요성에 대한 온라인 워크샵을 개최하기도 했습니다.